+ IACO : International Art Cooperative Organization +

2021. 7. 27


[미술전시안내] Katsumi Nakai by Ronchini
이 름 IACO (182.♡.214.75)
날 짜 2020-12-30 14:09:02
조 회 324
트랙백 http://artiaco.com/home/bbs/tb.php/artnews/1445
글자크기

The Centre Pompidou acquires Katsumi Nakai's Untitled,1971

Katsumi Nakai, Untitled, 1971, wooden construction, acrylic paint on wood, 160 x 120 cm
Ronchini is pleased to announce that the Centre Pompidou in Paris has recently added Untitled, 1971 by Katsumi Nakai to their permanent collection. Nakai, whose work has recently garnered greater critical attention, acts as a bridge between European and Japanese postwar art. The acquisition was made possible thanks to the generous support of the Japanese Friends of the Centre Pompidou. Since 2018, Ronchini represents the Estate of Katsumi Nakai. The Gallery has worked closely with the artist’s daughter to re-introduce Nakai’s oeuvre to a new generation of artists and collectors. We are delighted that Untitled has now entered the collection of the Centre Pompidou. The leading French cultural venue is the first institution in Europe to acquire a work by Nakai, setting an important precedent for the re-contextualisation of the Japanese artist’s work within leading art historical discourses of the 20th century.
론치니 갤러리는 파리에 있는 퐁피두 센터가 최근 나카이 카츠미의 1971년 작 Untitled를 영구 소장품에 추가했다고 발표하게 되어 기쁩니다. 최근 더욱 중요한 관심을 받고 있는 나카이는 유럽과 일본의 전후 미술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이번 인수는 퐁피두 센터의 일본인 친구들의 후한 지원 덕분에 가능했다. 2018년부터 론치니는 나카이 가쓰미 영지를 대표한다. 갤러리는 나카이의 작품을 새로운 세대의 예술가들과 수집가들에게 다시 소개하기 위해 그 화가의 딸과 긴밀히 협력해왔다. 우리는 Untitled가 이제 Centre Pompidou의 컬렉션에 참여하게 되어 기쁩니다. 프랑스의 주요 문화 장소는 유럽에서 나카이 작가의 작품을 최초로 획득한 기관으로, 20세기의 선도적인 예술사적 담론 안에서 일본 화가의 작품을 다시 맥락화시키는 중요한 선례를 남겼다.
Untitled is a prime example of Nakai’s composite works. Starting in 1966, Nakai expanded the parameters of painting, from a flat surface to a multi-dimensional one. His painted planes took on a sculptural dimension, engendering a new perception on the audience’s part; now actively called to manipulate the work. In their composite form, Nakai’s complex works speak to diverging discourses, calling to mind, both Eastern and Western art historical traditions. Equally inspired by the intricacy of Japanese origami and contemporary developments in the realm of the ‘shaped-canvas’ - spearheaded by the likes of Ellsworth Kelly and Frank Stella – Nakai’s multi-coloured wooden structures exceed the limits of the flat canvas. Uniting the two-dimensionality of painting with the three-dimensionality of sculpture Nakai creates what the art historian Guido Ballo described as a “pictorial object”.

About the artist

Katsumi Nakai was born in Hirakata, Osaka, Japan in 1927. Between 1953 and 1959 he studied painting at the Institute of Fine Arts in Osaka. In 1956 his first solo exhibition was held at the Omote Gallery in Osaka and in 1958, together with seven others, he founded the avant-garde art group Tekkeikai. The group – active between Kyoto and Osaka – was awarded a number of prizes including the Shell Art Prize. In 1964, Nakai travelled to Europe and settled in Milan, where he remained for the next thirty years. In Milan, he became closely associated with the city’s thriving art scene and made the acquaintance of Enrico Baj, Agostino Bonalumi, Enrico Castellani, Paolo Scheggi and Nanda Vigo. In particular, he established strong ties with Lucio Fontana and gallerist Renato Cardazzo. Cardazzo gave Nakai his first Italian exhibition at Galleria del Cavallino in Venice in 1965. This was followed by a series of important solo presentations at Galleria del Naviglio in Milan.
나카이 가쓰미는 1927년 일본 오사카의 히라카타에서 태어났다. 1953년과 1959년 사이에 그는 오사카에 있는 미술원에서 그림을 공부했다. 1956년 오사카의 오모테 갤러리에서 그의 첫 단독 전시회가 열렸고, 1958년 7명의 다른 사람들과 함께 그는 아방가르드 예술 단체인 테크케카이(Tekkeikai)를 설립했다. 교토와 오사카 사이에서 활동한 이 그룹은 쉘 예술상을 포함한 많은 상을 받았다. 1964년, 나카이는 유럽으로 여행했고 밀라노에 정착했고, 그곳에서 다음 30년 동안 머물렀다. 밀라노에서, 그는 도시의 번성하는 예술 장면과 밀접하게 연관되었고 엔리코 바즈, 아고스티노 보날루미, 엔리코 카스텔라니, 파올로 셰기, 그리고 난다 비고를 알게 되었다. 특히, 그는 루치오 폰타나, 갤러리스트 레나토 카르다조와 강한 유대관계를 형성했다. 카르다조는 나카이에게 1965년 베니스의 갤러리아 델 카발리노에서 그의 첫 이탈리아 전시회를 열었다. 이어서 밀라노의 갤러리아 델 나발리오에서 일련의 중요한 단독 발표가 있었다.
Nakai’s work has been featured in numerous solo and group exhibitions, in Europe, Japan and the United States. Over the years, he was awarded the Prix Piazzetta, the Ambitions Moderate Award and the Silver Award at the XV Milan Triennale (1973), among others. In 1996 Nakai returned to Japan, where he lived and worked until his death in 2013. In 2004, the Italian Institute of Culture in Kyoto mounted the seminal exhibition Katsumi Nakai – Open, while Ronchini Gallery organised the artist’s first solo exhibition in the United Kingdom in February 2018. 나카이의 작품은 유럽, 일본, 미국에서 열린 수많은 개인전과 단체전에 출품되었다. 여러 해 동안, 그는 다른 것들 중 XV 밀란 트리엔날레에서 프릭스 피아제타, 야망의 중간상 그리고 은상을 받았다. 1996년에 나카이는 일본으로 돌아갔고, 그곳에서 살았고 2013년에 죽을 때까지 작업을 했다. 2004년, 교토에 있는 이탈리아 문화 연구소는 나카이 카츠미 – 오픈 세미나를 개최했고, 론치니 갤러리는 2018년 2월에 영국에서 처음으로 단독 전시회를 열었습니다.
이모티콘 입력
260c25d8c5
이름   비번   메일   홈피